장순일 지음, 보리 펴냄

 
『호미 아줌마랑 텃밭에 가요』는 우리가 즐겨 먹는 스물두 가지 텃밭 작물의 한 살이를 담고 있다.

고추, 오이, 딸기, 수박, 배추, 감자, 땅콩, 당근 등 흔히 먹지만 어떻게 자라는지 몰랐던 작물들의 어느 부분이 뿌리인지, 열매인지, 잎인지, 줄기인지 알기 쉽게 설명한다.

딸기는 가는 줄기가 뻗어 나가면서 자라기 때문에 한번 밭을 만들면 계속 새로운 모종을 얻을 수 있으며 가지는 암수한꽃이라 꽃 핀 자리마다 열매가 열리고, 무는 날씨가 추워지면 뿌리 쪽에 영양과 물을 저장해서 뿌리가 오동통 굵어진다는 이야기 등 작물들의 생태 이야기가 담겨 있다.

더불어 농사일을 한번도 접해 보지 않은 어린이들에게 ‘밭 고르기, 두둑, 모종, 솎아주기, 버팀대’ 같은 낱말 뜻을 설명해 주면서 ‘밭 고르기 → 두둑 만들기 → 씨앗 뿌리기 → 모종 심기 → 솎아주기 → 버팀대 세우기’처럼 자연스럽게 농사일의 흐름을 알 수 있도록 했다.

저작권자 © 에코타임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