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환경공단(이사장 김상길)은 17일 대회의실에서 임직원 7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ESG 경영 선포식」을 개최했다.

인환공은 ESG 비전으로 ‘지속 가능한 미래를 만드는 인천환경공단’을 선포하고 ▲친환경 경영 ▲시민행복 ▲청렴문화 실천을 전략목표로 제시했다.

선포식 종료 후 ESG 경영을 위한 ‘파이브 제로(Five Zero) 파이브 업(Five Up) 우수사례 경진대회’를 열고, 약품투입장치 개선 비용절감 4억원(가좌), 폐기물 반입시간 33% 감축(신항) 등 ‘시민 불편 제거와 시민 만족 제고’ 등 우수사례 18개를 발표하며, 그동안 공단에서 추진한 ESG 경영성과 공유와 발전방향을 논의했다.

인천환경공단 직원들이 ESG 경영을 다짐하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인천환경공단 직원들이 ESG 경영을 다짐하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인환공 김상길 이사장은 “ESG 경영은 공단의 본질적인 사명과 이미 연결돼 있으며, 조직 구성원들이 탄소중립, 사회공헌, 윤리경영에 대한 새로운 가치관 정립과 적극적 실천으로 경영혁신을 추진해야 한다"면서 "지속 가능 발전을 위한 작은 울림의 시작을 선언한다"고 밝혔다.

인환공은 지난해 ESG경영 기본계획을 수립하고, 폐기물 재활용 향상과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 추진으로 ‘ESG 경영대상 우수상’을 수상한 바 있다.

또한 올해 하반기에는 K-ESG 가이드라인에 맞춘 세부 실행계획 수립과 ESG보고서 발간 등을 계획하고 있다.

저작권자 © 에코타임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