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상청(청장 박광석)은 내 위치의 지진, 위험기상을 실시간 알려주는‘기상청 날씨알리미’ 앱을 사용자 중심에서 더 편리하고, 안전하고, 친절하게 맞춤형 날씨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전면 개편했다고 밝혔다.

날씨알리미 앱 출시(2020.1.) 후 사용자의 불편사항을 해소하고 다양한 계층의 날씨 정보 이용자의 편의성을 향상하기 위해 앱을 개편했다.

기존에 한 화면으로 제공하는 나열식 구조에서 사용자가 정보를 선택하여 원하는 콘텐츠에 집중할 수 있게 했고, 좌우 밀기 기능으로 한 손으로 메뉴 이동이 가능한 것은 물론, 디자인을 입혀 젊은 앱 감성을 더했다.

개편된 날씨알리미 앱 화면 (첫 화면, 예보화면, 배경화면 변경, 날씨위젯).
개편된 날씨알리미 앱 화면 (첫 화면, 예보화면, 배경화면 변경, 날씨위젯).

또한, 앱 실행 없이 날씨확인이 가능한 날씨위젯 서비스를 제공하고, 저시력자·고령층을 배려해 글자를 크게 조정했고, 눈 피로도를 줄이기 위해 색상반전(다크모드)을 설정할 수 있게 기능을 추가했다.

국민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하는 날씨알리미 앱은 △ 기상특보 △지진정보 △생활기상지수 △영향예보 등을 스마트폰 알림을 통해 전달하는데,  규모 3.5 이상의 지진발생 시에는 실시간지진감시를 우선적으로 제공하여 지진이 내 위치에 도달하는 시각, 진도 등을 바로 확인할 수 있게 했다.

이번 개편에서는 더 다양한 위험기상에 대해 보다 선제적으로 대응할 수 있도록 기상레이더 자료를 활용하여 ▶강수시작, ▶강한비, ▶우박, ▶낙뢰 4종에 대한 알림서비스를 확대 제공한다.

해당 서비스는 사용자 위치를 기반으로 기상레이더로 사전 탐지한 호우 및 우박 신호와 강수 및 낙뢰의 초단기 예측정보를 활용하여 알림을 제공함으로써 사용자들이 위험기상에 보다 선제적이고 신속하게 대응할 수 있게 했다.

새로운 위험기상 알림서비스를 포함한 개편된 날씨알리미 앱은 앱 장터(플레이스토어, 앱스토어)에서‘날씨알리미 앱’을 내려받은 후 사용할 수 있다.

박광석 기상청장은 “앞으로도 날씨알리미 앱을 통해 위험기상 시 변화된 정보를 신속하게 전달하여, 국민의 불편함을 최소화하고 국민이 체감할 수 있는 기상서비스 제공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에코타임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