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 포드세일즈서비스코리아(유), 폭스바겐그룹코리아㈜, 한국토요타자동차㈜, ㈜재규어랜드로버코리아, 비엠더블유코리아㈜, ㈜다산중공업, 모토스타코리아㈜에서 제작 또는 수입·판매한 총 52개 차종 102,169대에서 제작결함이 발견돼 자발적으로 시정조치(리콜)된다.

28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우선 기아㈜에서 제작, 판매한 쏘렌토 R 59,828대는 전기식 보조 히터커넥터의 내구성 부족으로 인해 커넥터가 손상되어 화재가 발생할 가능성이 확인됐다.

쏘렌토R.
쏘렌토R.

또 스포티지 29,687대는 2열 좌석 하부의 전기배선이 정상 경로를 벗어나 좌석을 접는 경우 배선이 좌석 하부 프레임과 간섭되어 손상되고, 이로 인해 화재가 발생할 가능성이 확인됐다.

니로 플러스 3,078대는 에어백 제어 장치 소프트웨어 오류로 충돌 시에어백 등이 작동하지 않아 탑승자가 상해를 입을 가능성이 확인되어 자발적으로 시정조치(리콜)에 들어간다.

해당 차량은 10월 6부터 기아㈜ 직영 서비스센터에서 각각 무상으로수리(점검 후 부품 교체 등)를 받을 수 있다.

포드세일즈서비스코리아(유)에서 수입, 판매한 퓨전 등 2개 차종 2,421대는 변속기 레버 부싱의 내구성 부족에 의한 손상으로 주차 중기어가 정상적으로 변속되지 않아 안전에 지장을 줄 가능성이 확인됐다.

익스페디션 등 2개 차종 630대는 앞면 창유리 와이퍼 암 제조 불량으로와이퍼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아 우천 시 운전자의 시야 확보가 제대로 되지 않고, 이로 인해 사고가 발생할 가능성이 확인되어 자발적으로 시정조치(리콜)에 들어간다.

해당 차량은 9월 26부터 포드세일즈서비스코리아(유) 공식 서비스센터에서 무상으로 수리(개선된 부품 교체)를 진행하고 있다.

폭스바겐그룹코리아㈜에서 수입, 판매한 A6 45 TFSI qu. Premium 등 20개 차종 2,001대(판매이전)는 첨단운전자지원시스템의 소프트웨어 설정오류로 기어가 후진 위치에 있을 때 후방카메라 끄기 기능이 설치되어 있는안전기준 부적합 사항이 확인돼 우선 수입사에서 자발적으로 시정조치(리콜)를 진행하고, 추후 시정률 등을 감안하여 과징금을 부과할 계획이다.

해당 차량은 9월 28부터 폭스바겐그룹코리아㈜ 공식 서비스센터에서무상으로 수리(소프트웨어 업데이트) 후 판매할 예정이다.

한국토요타자동차㈜에서 수입, 판매한 렉서스 NX350h 등 2개 차종 278대(판매이전 포함)는 차선 유지 보조 장치의 소프트웨어 오류로 장치작동 시 정상적으로 작동되지 않는 안전기준 부적합 사항이 확인되어 우선 수입사에서 자발적으로 시정조치(리콜)를 진행하고, 추후 시정률 등을 감안하여 과징금을 부과할 계획이다.

해당 차량은 10월 6부터 한국토요타자동차㈜ 공식 서비스센터에서 무상으로 수리(소프트웨어 업데이트)를 받을 수 있다.

저작권자 © 에코타임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